검색

정글의 법칙 "태국 국립공원 측으로 부터 추가고발 당해"

가 -가 +

김문정
기사입력 2019-07-10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 jmb방송


[jmb방송=김문정 기자]SBS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서 방영된 멸종위기종 대왕조개 불법 채취의 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태국 국립공원 측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해당 방송사 등 관계자들이 촬영허가서의 내용을 준수하지 않았다며 추가 고발장을 접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일간 방콕포스트는 핫차오마이 국립공원 책임자가 어제(9일) 태국 관광국 관계자들과 함께 경찰서에 '정글의 법칙'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고발장을 추가로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지난 4일 멸종 위기종으로 법의 보호를 받는 대왕조개를 프로그램 출연진이 채취해 먹은 것과 관련해 야생동식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고발장을 제출한 데 이은 추가 조치이다.

 

추가 고발장에는 방송사 측이 국립공원 당국에 제출한 촬영허가 서류가 위법 행위의 증거로 포함돼 있다고 방콕포스트는 전했다.

 

이에 따르면 국립공원은 SBS가 처음 제출한 촬영 스크립트에 바다 동물을 사냥하는 장면이 담겨 있는 것을 발견하고 촬영허가를 내주지 않았다.

 

국립공원 측은 이후 방송사가 두 번째로 촬영허가를 요청한 뒤 이를 승인했는데, 여기에는 촬영은 '관광 활동'만을 포함한다는 내용이 적혀있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하지만 출연진이 대왕조개들을 채취하는 모습을 촬영했고 이는 관광국에 신고한 촬영 대본을 준수하지 않은 만큼, 태국의 영상 관련법을 위반한 것이라고 국립공원 측은 주장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