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양민규 시의원, 서울 최초 “지자체공동설립형유치원” 건립 추진 협약식 참석

유치원 공공성 강화를 위한 새로운 형태의 유치원 모델 개발

가 -가 +

오정백
기사입력 2019-07-08

▲     © jmb방송


[jmb방송=오정백 기자]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양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은 지난 5일(금) 오후 서울시교육청 201호에서 열린 서울 최초“지자체공동설립형유치원”건립 추진 협약식에 참석했다.  

 

업무 협약식은 서울시교육청(조희연 교육감)과 영등포구청(채현일 구청장)간 이루어졌으며, 신경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 을), 정재웅 시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3), 교육청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영등포구 내 공립 단설유치원을 설립하기 위해 추진되는 것으로 지난 해 10월 30일에 발표된“사립유치원 공공성 강화 특별대책”의 후속조치 중 하나이다.

 

서울시 최초로 교육청과 자치구가 협력하여 유치원 공공성 강화를 도모하는 새로운 형태의 유치원 모델로서, 영등포구는 구유지를 공립유치원 설립부지로 교육청에 영구 무상임대하고, 교육청은 유치원 설립비용을 부담하기로 했다.

 

협약 영등포구가 서울시교육청에 무상 임대하는 부지는 신길12구역 재개발조합이 사회복지시설 설립을 목적으로 기부채납한 토지이며, 서울시교육청과 영등포구는 해당부지에 사회복지시설과 유치원을 공동 설립하는 것에 상호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양민규 의원은“서울시교육청과 영등포구청이 아이가 행복한 유아교육 실현을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는 최초의 지자체공동설립유치원이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교육위원회 위원으로서 앞으로 지자체공동설립유치원이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 힘을 보태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