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헝가리, "다뉴브강 하류서 여성 시신 1구 추가 수습…신원 확인 중”

가 -가 +

김문정
기사입력 2019-06-23

▲     © jmb방송


[jmb방송=김문정 기자]헝가리 다뉴브강 유람선 침몰사고 현장 하류에서 시신 1구가 추가로 수습됐다.

 

다뉴브 강에서 시신이 추가로 수습된 것은 현지시각 22일 밤 10시 8분쯤이다.

 

유람선 침몰 사고 현장에서 30km정도 떨어진 체펠섬 지역에서 여성 시신 1구가 발견됐다.

 

정부 합동신속대응팀은 현지 어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헝가리 당국과 신속대응팀은 현재 이 시신이 허블레아니 호 침몰 사고의 실종자인지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한국인 실종자로 확인 될 경우 실종자 시신이 추가로 발견 된 것은 허블레아니호 인양 다음날인 12일 60대 한국인 남성의 시신이 수습된 이후 열흘 만이다.

 

이 시신이 침몰 선박 탑승자로 확인되면 이번 침몰사고 실종자는 2명이 되고, 사망자는 24명, 생존자는 7명이 된다.

 

신속대응팀은 사고 현장 하류를 중심으로 보트와 드론을 이용한 수색을 이어가고 있다.

 

헝가리 당국도 헬기와 보트를 동원해 국경지대까지 수색을 계속하고 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