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동경찰서,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한 농협 직원에게 감사장 전달

보이스피싱 예방한 영동농협 직원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19-06-11

 

▲ 사진/영동경찰서 제공    © jmb방송

 

[jmb방송 = 송창식 기자] 영동경찰서는 6월 11일 영동농협 본점에서 영동경찰서장, 영동농협 조합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이스피싱 금융사기를 예방한 영동농협 직원 오순환(남,29세)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2019년 5월 30일 am11:20분경 50대 여성이 전화통화를 하면서 현금 600만원을 타은행으로 송금하려는 것을 영동농협 중앙지점 직원이 수상히 여기고 경찰에 즉시 신고함으로써 금융사기 피해를 사전에 예방하였기에 전달하게 되었다.

 

경찰서장(김영호)은 "은행직원의 관찰력과 관심으로 보이스피싱을 직감하고 침착하게 경찰관에게 안내함으로서 보이스피싱을 사전에 예방한 좋은 사례이고, 관내 금융기관에 사례 전파하여 전화금융사기 없는 안전한 영동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