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천시청 배드민턴단 국제대회 정상에 오르다

고성현-신백철, 호주오픈 우승!

가 -가 +

송창식
기사입력 2019-06-11

▲     © 송창식     신백철(오른쪽)  고성현(오른쪽에서 두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김천시제공)

 

[jmb방송 = 송창식 기자] 김천시청 소속 남자복식 고성현-신백철 선수가 2019 호주오픈 배드민턴 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지난 9일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대회 남자복식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2위 가무라 다케시-소노다 게이고(일본)를 2-0(21-11, 21-17)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태극마크를 반납하고 개인 자격으로 국제대회에 출전하고 있는 고성현-신백철 선수는 지난해 말레이시아 인터내셔널시리즈, 배트남오픈 우승과 올해 오사카인터내셔널챌린지 우승에 이어 또 한번 국제대회 정상에 오르며 베테랑의 건재함을 과시했다.

 

 더욱이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현역 국가대표가 일찌감치 탈락하는 등 고전을 면치 못한 가운데, 은퇴한 고성현-신백철 선수가 유일한 금메달을 획득하며 한국의 체면을 새워줬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