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시,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민 창작 시’ 200편 공개 모집

가 -가 +

안희정
기사입력 2019-06-05

▲     © jmb방송


[jmb방송=안희정 기자] 서울시는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바쁜 일상에 마음이 쉬어가는 시간을 선물할 새로운 시(詩)를 찾는다.

 

오는 17일(월)~7월 8일(월) 3주간,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시민 창작 시 공모>를 통해 200편의 시를 선정하고, 지하철 1~9호선, 분당선 총 299개역 승강장 안전문에 게시할 계획이다.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詩)>는 지난 2011년부터 시민 공모를 통해 천만 서울시민에게 지하철을 기다리는 잠깐의 시간 동안 따뜻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건네는 좋은 작품들을 게시해왔다.

 

올해도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지하철 이용 시민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해 줄 ‘시민 시인’들의 새로운 작품을 기다린다.

 

작품 응모는 남녀노소 자격제한 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고, ‘내 손안에 서울’(mediahub.seoul.go.kr) 또는 공모전 홈페이지(www.subwaypoem.kr)에서 시 작품 양식을 내려 받아, 작성 후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이번 공모를 통해 게시되는 ‘시민 시(詩)’는 문학 평론가, 관련 학계 교수 등 전문가들로 심사위원회를 구성해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정할 예정이다.

 

당선작은 8월 30일(금) ‘내 손안에 서울’ 및 공모전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오는 10월부터 승강장 안전문에 게시 작업을 시작할 계획이다.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민 시 작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내 손안에 서울’ 홈페이지(mediahub.seoul.go.kr) 또는 공모전 홈페이지(www.subwaypoem.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고, 기타 문의는 시 공모 사무국(070-7566-9993)으로 연락하면 된다.

 

강지현 서울시 문화예술과장은 “<지하철 승강장 안전문 게시용 시>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쉽게 시를 만나는 기회”라며, “지하철 이용 시민들이 바쁜 일상에서 좋은 시 한 편을 읽으며, 지친 마음에 위로를 받을 수 있도록 이번 공모전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인디포커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