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숙명여고 前 교무부장 시험지 유출 징역 3년 6개월 선고

쌍둥이 딸들에게 5차례에 걸쳐서 교내 정기고사 문제와 답안을 알려줘

가 -가 +

박한수
기사입력 2019-05-23

▲     © jmb방송


[jmb방송=박한수 기자]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업무방해 혐의를 받고 있는 전 숙명여고 교무부장을 23일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했다. 

 

전 숙명여고 교무부장은 쌍둥이 딸들에게 5차례에 걸쳐서 교내 정기고사 문제와 답안을 알려줘 학교의 성적평가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구속기소가 됐다. 

 

1학년 1학기에 각각 전교 석차가 전교 100등과 50등 밖이었던 두 딸은 그 시간 이후에 등수가 크게 올랐고 2학년 1학기에 문·이과에 1등이 됐다. 

 

하지만 전 숙명여고 교무부장은 딸들이 노력으로 얻은 성적일 뿐이라며 끝까지 혐의를 모두 부인해왔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