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태경 "손학규 대표에 '정신퇴락' 발언...정중히 사과"

가 -가 +

서준혁
기사입력 2019-05-23

[jmb방송=서준혁 기자]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어제 손학규 대표를 향해 '나이가 들면 정신이 퇴락한다'고 비판한데 대해 사과한다는 뜻을 밝혔다.

 

하 의원은 23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손 대표의 당 운영 문제를 비판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발언을 한 점을 정중하게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     © jmb방송


그러면서 하 의원은 "당내 문제를 두고 치열한 논쟁 중이기 때문에, 표현 하나하나가 평소보다 더 정제됐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며 "손 대표님 직접 찾아뵙고 사과드리겠다"고 말했다.

 

앞서 그는 전날(22일) 당 임시 최고위원회의에서 "개인 내면의 민주주의가 가장 어렵다. 나이가 들면 정신이 퇴락하기 때문"이라며 손 대표를 공격했다. 이를 두고 정치권에서는 '인격 모독'이나 '노인 폄하'가 아니냐는 논란이 일었다.

 

하 의원은 자신의 발언은 정치인이 물리적 나이 차이를 극복하기 위해 끊임없이 혁신해야 한다는 취지였다며 "마찬가지로 민주화 운동 했던 사람 역시 혁신하지 않으면 민주주의로부터 탈선할 수 있다는 충언을 드리려던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손 대표님을 직접 뵙고 사과드리는 자리에서 저의 진심도 잘 전달하겠다"며 "걱정하셨던 것처럼 정치권의 금도가 흐트러지지 않도록 더욱 정진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