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가기후환경회의, 라바와 함께 미세먼지 해결 나선다! 라바, 국가기후환경회의 홍보대사 임명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19-05-16

 

▲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 국가기후환경회의(위원장 반기문)는 우리나라 캐릭터인 ‘라바’(대표 김광용)를 5월 16일(목) 오전 ‘라바 타운’*(경희궁 1길 1)에서 홍보대사로 임명하였다.

 

그간 정부는 미세먼지 배출량을 ’22년까지 35% 이상을 감축하고, 어린이·학생 등 취약계층의 건강 보호를 위한 여러 가지 대책을 추진해오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국가기후환경회의는 국민정책참여단과 국민대토론회를 시작으로 실질적인 정책과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4월 29일 출범하여 본격적인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라바’는 2011년 애벌레인 옐로우와 레드가 주인공인 애니메이션으로 태어났으며, 국내에서 나이‧성별 구분 없이 대중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캐릭터이다. 또한, 중화권을 포함한 전 세계적으로 높은 인지도**를 가진 글로벌 캐릭터이다.

 

유튜브 총 조회수 54억건, 중화권 영상 조회수는 약 500억건, 전세계 190여개국 약 1억52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한 NETFLIX (넷플릭스)를 통해 글로벌 방영 중이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으로 ‘라바’는 국가기후환경회의의 주요 활동을 소개하고, 국민 모두와 함께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노력에 동참할 예정이다.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은 “라바가 국가기후환경회의의 활동을 국민과 세계시민들에게 알리고 협력의 가교(架橋)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