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송영길 의원 항공산업 미래먹거리로 발전시켜야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19-05-15

 

▲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송영길 의원은 14일 고부가가치 일자리 창출과 한반도 경제협력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방안으로 ‘남북 항공협력’ 『섬이 아닌 대륙의 관문으로 - ‘하늘길을 열다’』 정책강연회는 송영길 의원을 비롯해 전해철 의원, 오영훈 의원이 참석했으며, 김연명 항공안전기술연구원장이 강연자로 나섰다. 

 

강연회를 개최한 송영길 의원은 인사말을 통해 “노동집약적 고부가가치 산업인 항공산업을 미래먹거리로 발전시켜야 한다”면서, “남북 항공협력은 남북협력을 강화시키고 나아가 수많은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천시장 재임 당시 Boeing 社의 조종사훈련센터를 영종도에 유치한 경험을 밝힌 송 의원은 “앞으로는 항공시대가 되어 세계적으로 항공분야의 고용창출이 급성장하고 있다”면서, “특히 전 세계적으로 조종사 수요가 늘어나고 있어 남북 간 항공협력이 시작된다면 국내에서는 이러한 추세가 더욱 가속화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그는 “한반도 경제협력의 시대는 기다리면 오는 것이 아니라 미리 준비해 나가는 것”이라면서 “항공협력은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고 체계적인 남북교류의 밑바탕이 되 수 있다” 라고 강조했다.

 

강연에 나선 김연명 원장은 남북한 항공협력에 대해 “북한의 항공교통부문 현황에 대한 정확한 분석과 한반도 항공교통에 대한 비전 제시가 필요하다”라고 밝히며 “단일화된 항공법령체계와 항공운송시장, 남북한 항공노선망 연계 강화, 항공전문인력 양성체계 구축” 등을 과제로 제시했다. 

 

더불어민주당 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회(위원장 송영길)가 주최하고 (사)평화와 먹고사는문제연구소가 주관하는 더불어민주당 동북아평화협력특별위원회가 주최한 『‘길을 열다’』 연속 강연회는 오늘 김연명 항공기술연구원장 강연을 시작으로, 오는 7월까지 『전기길을 잇다』 ‘남북경협시대 전기계의 역할’ 토론회, 『기찻길을 열다』 나희승 한국철도기술연구원장, 『관광길을 열다』 김영현 현대아산 전무, 『자동차길을 열다』 이강훈 한국도로공사 부사장, 『바닷길을 열다』 양창호 해양수산개발원장 초청 연속강연회가 예정되어 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n/news_view.php on line 8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