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파키스탄, "주사기 1개로 치료...93명 HIV 집단 감염시켜"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19-05-05

▲     © jmb방송


[jmb방송=김은해 기자]파키스탄에서 오염된 주사기를 재활용하다가 환자 93명에게 인체면역결핍바이러스(HIV)를 감염시킨 의사가 경찰에 체포됐다.

 

4일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파키스탄 경찰은 최근 신드주(州) 라르카나 지역에서 환자들에게 HIV를 감염시킨 혐의로 현지인 의사 한 명을 체포했다.

 

신드주 보건당국은 이 지역 어린이 15명이 무더기로 HIV에 걸렸다는 제보를 계기로 조사에 착수한 결과, 피해자들이 모두 한곳에서 치료를 받은 사실이 드러나 경찰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문제의 의사는 수액 주입 점적기 한 개와 주사기 한 개로 이 어린이들 모두를 치료했던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이에 보건당국은 지난달 25일부터 주민 2700여명을 대상으로 HIV 감염 여부를 검사하고 있다.

 

현재까지 어린이 67명을 포함한 93명이 HIV에 감염된 사실을 확인했으며,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해당 의사 역시 HIV에 감염된 상태였다고 전했다.

 

그는 경찰에서 혐의를 전면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파키스탄은 HIV 감염률이 비교적 낮은 국가이지만 마약 투약자와 성매매 여성, 해외 근무 후 귀국한 노동자 등을 중심으로 최근 들어 HIV가 확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n/news_view.php on line 8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