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상] 통영시 욕지도 남방 43해리(공해상)에서 낚시어선 전복

11명 구조 나머지인원 수색 민관 합동 총력 기울려

가 -가 +

jmb방송
기사입력 2019-01-11

 

▲ 통영시 해양경찰서에서 내용을 브리핑하고 있다.     © jmb방송 진한근 기자

 

[jmb방송=진한근 기자]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11일(금) 오전 4시 57분경 통영시 욕지도 남방 43해리(공해상)에서 낚시어선 전복 사고 신고를 접수하여 구조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했다.

 

11일 오전 8시 기준 신고는  11.(금) 오전 04:57경 인근 선박이 통영VTS, VHF이용 신고 됐으며, 사고선박은 무적호 9.77톤, 여수선적, 낚시어선이며, 승선원을 포함 출항신고인원은  총 14명 선원2명, 승객 12명이라고 밝혔다. 

 

무적호, 전남 여수시 국동항 10일 13시 25분 출항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욕지도 남방 43해리(공해상)에서 의식이 없는 2명포함 총 11명을 구조했다. 

 

해양경찰  경비함정 14척, 항공기 4대, 중앙해양특수구조단, 통영해경구조대 유관수중수색 및 해상류 수색 진행중에 있으며, 대응세력 가용 세력 총 동원 구조에 총력중이며, 기관 해군(함정 4척, 항공기 1대) 소방(함정 1척, 항공기 1대)/ 민간선박 5척 등 인력과 장비가 투입되어 행상구조와 수색을 펼치고 있다.

jmb방송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