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시 ‘2019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모집

문화·복지·인권·문화·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익활동을 벌이는 민간단체

가 -가 +

안희정
기사입력 2019-01-07

▲ 2019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내용     © jmb방송


[jmb방송=안희정 기자] 서울시가 오는 14일부터 25일까지 ‘2019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을 공개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문화·복지·인권·문화·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익활동을 벌이는 민간단체의 공익활동에 보조금을 지원해 공익사업 효과를 높이고 민간단체의 역량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서울시는 13개 유형에 대해 사업별로 최대 3,000만원을 지원하며 각 분야는 △문화·관광도시 △장애인 복지·인권 신장 △여성인권 및 성평등의식 함양 △어르신 및 취약계층 △아동·청소년 지원 △시민의식 개선 △외국인 노동자 이주민 지원 △비영리단체(NPO) △교통·안전 △통일·안보 △북한이탈주민지원 △환경보전·자원절약 △기타 공익사업 등이다. 

 

지원신청은 ‘서울시 보조금관리시스템’ https://ssd.wooribank.com/seoul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신청자격은 접수마감일인 25일까지이며 서울시에 주사무소가 있으면서 서울시장 또는 중앙행정기관장으로부터 ‘비영리민간간체지원법’에 규정된 ‘비영리민간단체 등록증’을 교부받은 단체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서울시는 오는 11일 오후 2시 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2019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하며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다.

 

이번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관계자는 “공모에 접수된 사업은 서울시 공익사업선정위원회에서 심사를 통해 결과를 3월 초 서울시 홈페이지에 공개한다”며 “위원회는 단체의 전문성·활동실적, 사업 독창성 및 파급효과 등을 기준으로 심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희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