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베, 일제 강제징용배상 압류신청 "매우 유감"...구체적 조치 검토 지시

가 -가 +

김은해
기사입력 2019-01-06

▲     © jmb방송


[jmb김은해 기자]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6일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의 자산 압류를 신청한 것과 관련, "매우 유감"이라며 대응 조치 검토를 지시했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날  NHK '일요토론' 프로그램에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과 관련해, "'한반도 출신 노동자'에 대해선 압류를 향한 움직임은 매우 유감"이라며 "정부로선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베 총리는 또 "국제법에 근거해 의연한 대응을 취하기 위해 구체적 조치에 대한 검토를 관계 성청(省廳·부처)에 지시했다"고 밝혔다.

 

김은해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