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체부 주관 "2018년을 빛낸 한국 관광의 별...‘울릉도&독도’ 최종 선정"

가 -가 +

김문도
기사입력 2018-12-11

▲ 한국 관광의 별로 선정된 울릉도 성인봉 설경.[사진=경상북도 제공]     © jmb방송


[jmb방송=김문도 기자]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한 ‘2018 한국관광의 별’에 ‘울릉도&독도’가 최종 선정됐다.

 

‘한국 관광의 별’은 관광매력물, 관광연계시설, 관광정보, 관광기여자 등 4개 분야에서 10개 부문을 선정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시상금을 수여한다.

 

울릉도는 천혜의 자연경관뿐만 아니라 역사적인 의미까지 두루 갖춘 곳으로, 우리나라 대표 관광명소를 선정하는 ‘한국관광의 별’로 손색이 없다는 평가를 받아 국내 최고의 자연관광자원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경북도는 경주 밀레니엄파크 라궁(2010년), 하회마을과 청송 송소고택(2011년), 울진 소광리 금상소나무숲·영주 선비촌(2012년), 포항 죽도시장(2015년), 문경새재 도립공원·경주 보문단지(2015년), 봉화 산타마을(2016년), 고령 K-smile 지자체(2017년)에 이어 한국관광의 별에 8회 연속 선정됐다.

 

▲ 독도 전경     © jmb방송


올해 ‘한국관광의 별’ 자연자원 부문에 유일하게 선정된 ‘울릉도&독도’는 매년 30만 이상의 관광객이 찾는 천혜 자연을 간직한 섬으로 독도는 섬 자체가 천연기념물 제336호로 지정돼 있다.

 

또 천연기념물 제189호로 지정된 울릉도 최고봉인 성인봉(해발986.7m)과 나리분지, 울릉국화, 섬백리향 등 다양한 자연 관광자원을 가지고 있다.

 

김병삼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울릉도&독도는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으로도 선정됐으며 매년 관광객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 기세를 몰아 타 지역과 차별화된 경북만의 관광자원을 명품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n/news_view.php on line 8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