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찰, "구하라 상해혐의...前남친, 협박, 성폭력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모두 檢 송치"

가 -가 +

박규진
기사입력 2018-11-07

▲     © jmb방송


[jmb방송=박규진 기자]카라 멤버, 가수 구하라 씨와 전 남자친구를 둘러싼 폭행과 사생활 영상 논란이 검찰에 넘어가게 됐다.

 

7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구하라 씨와 전 남자친구 최모 씨에 대한 수사를 마무리하고,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이번 주 송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 씨는 전 남자친구 최 씨에 대한 상해 혐의를, 최 씨는 구 씨에 대한 상해와 협박, 강요, 성폭력처벌법 위반 등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최 씨가 구 씨와 함께 찍은 영상을 유포하진 않았지만, 구 씨의 사진을 몰래 찍은 사실이 새로 확인돼 성폭력처벌법 위반 혐의도 적용됐다"고 설명했다.

 

박규진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MB방송. All rights reserved.